상단여백

이상훈 불출마에 내눈 괜찮나 걱정급증

여백
여백
여백
‘치아 신경치료 각종 질병 유발’ 기사는 잘못
[인터뷰] 최종훈 연세치대 구강내과학교실 교수
지난해 11월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교수 최초로 교수 창업 1호를 달성한 최종훈(구강내과학교실) 교수가 치약의 개념을 바로 잡은 ‘좋은 치약’에 이어...
디지털임플란트 선두주자 디오
<디오나비> 론칭 3년만에 도입치과 1천 곳을 넘어섰고, 누적식립 10만여 홀을 돌파했다. 디지털 임플란트 중 가장 압도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시대의 화두 ‘문케어’ 대처는?
치과의료관리학회 추계 학술대회서 각계 전문가 의견 수렴
대한치과의료관리학회(회장 궁화수)는 지난 3일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지하 1층 대강당에서 ‘문재인 케어와 치과 의료’를 대주제로...
치의도 필러·미용시술 자신감 UP
‘의원성 신경손상’ 지침서 탄생
선수술, 그 오해와 진실
2018년도 치과의사전공의 추가모집
치주상황 고려한 절개와 봉합
심평원 QI대회 의정부성모 최우수상
[치과위생사칼럼] 나는 예비 치과위생사이다
LAB서 ‘ZENITH’ 제대로 활용하자
“리뉴메디칼” 제54회 무역의 날 기념식 백만불 수출의 탑 수상
치과 임플란트 관련 재료인 골이식재 및 멤브레인 유통 전문 기업 리뉴메디칼(대표 김성호)은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54회 무역...
[인터뷰] 김지원 부산 성소치과 총괄이사
지난달 치과위생사 국가고시 실기 시험이 끝났고, 다음달 필기시험을 앞두고 있다. 벌써부터 새롭게 배출될 치과위생사를 채용하기 위한 취업 시즌이 다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73길 54, 1221호  |  대표전화 : 02)6959-4445  |   팩스 : 070-4009-9000
등록번호 : 서울, 다10895   |  발행인 : 이태현  |  편집인 : 송호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섭
Copyright © 2017 치과의사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